조기정신증마음 든든한 그곳… 동대문구정신건강복지센터
이름
나이
성별
  • 남자
  • 여자
연락처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동대문구정신건강복지센터'(이하 '센터')는 고객님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센터는 개인정보취급방침을 통하여 고객님께서 제공하시는 개인정보가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가 취해지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센터는 개인정보취급방침을 개정하는 경우 웹사이트 공지사항(또는 개별공지)을 통하여 공지할 것입니다.
본방침은 2020년 01월 01일부터 시행됩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 수집항목 : 제공하는 개인정보 항목 (이름, 나이, 성별, 연락처, 접속로그, 쿠키, 접속 IP 정보 등)
- 개인정보 수집방법 : 홈페이지 (자가진단)

2.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이름, 나이, 성별, 연락처 : 자가진단 상담 및 안내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유 및 이용기간 : 고객님의 개인정보는 개인정보보호법 및 정보통신망법에 따라 안전하게 보관되며, 서비스 종료 또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달성시 자동 파기됩니다.
- 파기절차 : 별도 DB 이관 후 일정기간 저장 후 파기
- 파기방법 : 종이 출력 정보 - 분쇄 또는 소각, 전자파일 정보 - 재생 불가능한 기술 방법 사용

4. 개인정보 제3자 제공

센터는 귀하의 개인정보를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에서 고지한 범위내에서 사용하며, 동범위를 초과하여 이용하거나 타인 또는 타기업, 기관에 제공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보다 나은 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귀하의 개인정보를 제휴사에게 제공하거나 또는 제휴사와 공유할 수 있으며, 이 경우에는 사전에 귀하께 제휴사가 누구인지, 제공 또는 공유되는 개인정보 항목이 무엇인지, 왜 그러한 개인정보가 제공되거나 공유되어야 하는지, 그리고 언제까지 어떻게 보호, 관리되는지에 대해 개별적으로 전자우편 및 서면을 통해 고지하여 동의를 구하는 절차를 거치게 되며, 귀하께서 동의하지 않는 경우에는 제휴사에게 제공하거나 제휴사와 공유하지 않습니다. 다만, 다음의 각호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합니다.

① 관계법령에 의하여 수사상의 목적으로 관계기관으로부터 요구가 있는 경우
② 정보통신윤리위원회의 요청이 있는 경우
③ 기타관계법령에서 정한 절차에 따른 요청이 있는 경우
위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

최근 4주(한달 전부터 현재까지)내에 자신에게 해당이 된다고 생각되면 체크해 주세요. 그러나 최근 4주(한달 전부터 현재까지)동안 그런 적이 없다면 ‘전혀 그렇지 않다’에 체크해 주세요. 복용 중인 약이나 술의 영향이 아닌 실제 자신의 최근 상태에 맞는지 생각한 후 답을 해주세요. 자신의 경험에 맞지 않더라도 빈칸으로 남겨 놓으시면 안됩니다.

질문 전혀 그렇지 않다 때때로 그렇다 자주 그렇다 매우 자주 그렇다
1.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확실하고 명표하게 이해하기가 어렵다.
2. 가끔 내 청력이 너무 민감해지면서 보통 소리들이 매우 크고 날카롭게 들릴 때가 있다.
3. 나는 가끔 다른 사람들에게는 안보이는 어떤 것들을 눈으로 볼 수 있다.
4. 그럴 리가 없는데 가끔 어떤 사건이나 방송들이 나와 연관이 있는 것 같다.
5. 사람들이 말을 길게 하면 말뜻을 정확히 이해하기 어렵다.
6. 뭔가를 분명히 들었는데도 내가 혹시 상상한 것이 아닌가 하는 의심이 가끔 든다.
7. 테이블이나 의자 같은 평범한 물체가 가끔 이상하게 보일 때가 있다.
8. 가끔 나에 대한 음모(모함)가 있다는 느낌이 든다.
9. 나는 가끔 다른 사람들에 대한 못된 평을 한다.
10. 나는 종종 매우 평범한 말의 의미를 곰곰이 생각해야 한다.
11. 때때로 내 생각, 감정 또는 행동이 다른 존재에 의해 지배되어지는 것 같다.
12. 때때로 내가 움직일 때 내 사지를 제대로 느낄 수 없다.
13. 내 생각을 누가 지켜보는 것 같다.
14. 텔레비전을 볼 때 화면과 대화를 따라가면서 동시에 줄거리를 이해하기가 어렵다.
15. 종종 나는 나도 모르게 어떤 소리들을 목소리로 여긴다.
16. 가끔 내 몸의 일부가 실제 크기보다 작게 보인다.
17. 주변의 물건들이 어떤 특별한 의미가 있는 것처럼 놓여져 있을 때가 있다.
18. 나는 때때로 약간 나쁜 마음을 먹을 때가 있다.
19. 평범한 말들이 가끔 특별하고 이상한 의미를 가질 때가 있다.
20. 가끔 존재하지 않는 사람이나 영적 존재(신, 천사, 악마)의 목소리를 내면적으로 들을 때가 있다.
21. 작은 부분이 전체보다 더 두드러지게 보일 때가 있다(예: 손에서 손가락이 두드러지게 보임)
22. 다른 사람은 인식할 수 없는 특별한 사안이 내게 은밀히 전달될 때가 있다.
23. 어쩌다가 내가 거짓말을 하게 되는 때가 있다.
24. 나의 습관 중 많은 것들을 잊어버렸다.
25. 내 내면의 목소리를 마치 다른 사람이 내게 이야기하듯이 뚜렷이 들을 때가 있다.
26. 잠시 동안 내 신체가 변형되는 느낌을 가졌다.
27. 종종 내 주변에 뭔가 이상하고 심상치 않은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는 느낌을 갖는다.
28. 때로 나는 당장 해야 할 어떤 일들을 미룬다.
29. 가끔 내가 만난 사람들을 나중에야 내가 잘 알고 있는 사람이라는 것을 깨닫게 된다.
30. 때로는 다른 사람이 내 생각을 빼앗아가는 것 같다.
31. 주변 사람들이 바쁘거나 말을 하면 나는 이미 내 내면의 평정을 종종 잃어 버린다.
32. 어떤 사람들은 내 생각을 특별한 방식으로 읽을 수 있다.
33. 어떤 일들이 내 생각대로 되지 않으면 나는 가끔 기분이 나빠진다.
34. 내가 대화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서 내 생각을 반영하는 것을 무척이나 힘들다.
35. 흔하고 친숙한 소리들이 가끔은 이상한 방식으로 변해서 들린다.
36. 어떤 특수한 상황에서 나는 다른 사람들의 생각을 읽을 수 있다. (예: 텔레파시를 통해)
37. 나는 이미 어떤 의미 있는 폭로가 시작되고 있음을 느낀다.
38. 사람들이 내게 말을 할 때 나는 그 말의 의미를 정확히 파악하는데 종종 어려움이 있다.
39. 가끔 나는 기억상실이 있는데 그 순간에 내 주변에 무슨 일이 있어났는지 모른다.
40. 나는 위의 모든 질문들에 가능한 한 정확하게 대답하였다.
  • 독일의 Mass(2000)가 조현병의 주관적경험을 강조하여 개발한 척도. Chung YC. Validation of the Korean version of the Eppendorf Schizophrenia Inventory as a screening measure to detect adolescens at ultra-high risk for psychosis. Early Intervention in Psychiatry 2013; 7: 71-79.